‘我打我自己的狗怎么了?’ 韩男子直播虐狗引网友愤怒(原文链接有视频)

‘我打我自己的狗怎么了?’ 韩男子直播虐狗引网友愤怒(原文链接有视频)

한 유튜버가 생방송 중 자신이 키우던 강아지를 때리고 던지는 등 학대 행위를 저질러 파문이 일고 있다.

某YouTube用户在直播中殴打并扔自己养的小狗等虐待行为引起了风波。

유튜버 A 씨는 지난 28일 개인방송을 하던 도중 자신의 반려견인 허스키 종의 강아지에게 욕설을 퍼부었다. A 씨는 강아지를 잡아 침대 위로 내던지고, 목덜미를 잡아 수차례 얼굴을 때리는 등 학대 행위를 이어갔다.

本月28日,A某在YouTube进行个人直播时,辱骂了自己的宠物狗哈士奇种类的小狗。A某实施了抓住小狗往床上扔,并抓着狗脖子数次打脸等虐待行为。

해당 방송에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의 음성도 담겼다. 경찰이 “방송 중이냐. 개를 때렸다고 해서 확인하러 왔다”고 말하자, A 씨는 “누가 또 허위신고했네”라며 뻔뻔한태도를 보였다.

该直播中还有接到报警后出动的警察声音。警察问:“你是在直播吗?听说你在打狗,所以过来确认一下”,A某厚着脸皮说:“谁又进行了虚假申报”。

그러면서 A 씨는 “내 강아지 때린 게 어때서 그러냐. 내가 내 개를 때린 게 잘못이냐”며 “내 양육 방식이다. 경찰분이 내 강아지 샀냐. 왜 시비조로 말하냐. 내 재산이고 내 마음이다”라고 되려 목소리를 높였다.

同时A某提高嗓门称:“我打我的狗怎么了?我打自己的狗还错了吗?这是我的喂养方式,是警察你给我买的狗吗?为什么用挑衅的语气说话?这是我的财产,也是我的想法”。

이에 경찰은 “우리가 시비걸러 온 것도 아니고 그렇게 신고가 들어와서 여쭤보는 거다”라며 “얘 물어요? 개한테 한번 물린 적이 있어서”라고 묻고는 별다른 조치 없이 돌아갔다.

对此,警方问完‘我们不是来惹事了,只是接到了报警过来问一下而已。狗咬你了吗?听说被狗咬过一次’之后,没有采取任何措施就走了。

A 씨는 “분명히 경고했지. 니들 때문에 경찰만 고생해”라며 “경찰도 내가 내 강아지 때린다는데 아무것도 못하잖아. 내 강아지 내가 훈육하겠다는데 경찰이 어떻게 할 건데”라고 시청자들을 향해 언성을 높였다.

A某提高嗓门对直播收看者喊道:“我明明警告过你们,因为你们让警察白白辛苦一趟。警察也对我打自己的狗什么也做不了嘛。我的狗由我管教,警察能怎么着啊”。

그는 “왜 우리나라 개장수들이 많은 줄 아냐. 동물보호법이 허울뿐인 법이고, 동물학대로 처벌받는 사람이 없다. 개장수도 처벌 안 받는다”며 “그게 우리나라 동물보호법이야. 내가 이렇게 키우겠다는데 남이 왜 신경쓰냐”고 말했다.

他又喊道:“你们知道为什么我们国家有那么多狗屠夫吗?动物保护法只是徒有虚名的,没有人会因为虐待动物而受到处罚。狗屠夫也不会受到处罚,这就是我们国家的动物保护法。我就是这么养的,别人瞎操什么心”。

해당 유튜버는 지난 1월에도 동물학대로 동물보호단체로부터 고발당했던 것으로 알려졌다. 하지만 별다른 처벌 없이 경찰이 구두로 경고조치만 하고 끝난 것으로 전해졌다.

据悉,今年1月,该YouTube也曾因虐待动物而被动物保护团体告发。但据悉,警方并没有进行其它处罚,只是进行了口头警告而已。

‘我打我自己的狗怎么了?’ 韩男子直播虐狗引网友愤怒(原文链接有视频)

새단어

퍼붓다(他动词)痛骂,倾倒,倾泻

뻔뻔하다(形容词)厚脸皮,厚颜无耻

시비를 걸다 惹事生非

개장수(名词)狗屠夫

허울 좋다冠冕堂皇,虚有其表,华而不实

点击阅读原文